Tuesday, December 2, 2014

소셜미디어의 새로운 시도: 스냅챗 (SnapChat)


소셜 미디어가 보편화된 요즘, 획기적이고 독특한 방법의 커뮤니케이션 방법이 유행하고있다. 세명의 스탠포드 대학교 IT학생들이 개발한 포토 메세지 프로그램(Photo-Messaging application) 스냅챗(Snapchat) 모바일 세계를 사로잡고있다. 앱은 고등학교 복도에서부터 작은 회사의 고객 서비스 센터에 이르기까지 어디서나 찾아볼 있으며, 디지털 마케팅 부서들은 앱을 마케팅과 브랜드 개발에 활용하고 있다.

우선 스냅챗이 어떻게 사용되는가를 알아보자. 사용자들은 스냅이라고 불리는 사진이나 비디오 혹은 메시지를 회원들에게 보내고, 수신자가 스냅 열면,  받은 메세지를 읽거나 보는데 오직 10초의 시간만이 주어진다. 그리고 메세지는 사라지고 다시는 없게 된다. 스냅챗 서버에서조차 어떠한 기록도 남지않는다. 만약 모바일 스크린 캡쳐에 능숙하지 않다면, 스냅챗 메세지를 순간이 메세지를 있는 유일한 기회다. 이것을 다른사람에게 보낼 수도 없다이것은 오직 나만을 위한 메세지며보는 즉시 사라지는 메세지를 그냥 즐기면 되는 것이다.

스냅챗 앱이 인기를 얻으면서, 크고 작은 회사들의 홍보팀들이 앱을 통해 제품을 팔거나 브랜드를 홍보하는 방법을 고안하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하고 있다.  예를 들면,
  1. "원데이(one-day) 세일" 광고를 보내자.  "원데이 세일"  메세지를 통해 회원가입자들에게 "오직 시간동안만 50% 세일의 기회를 잡을 있다" 같은 정보를 아주 개인적이며 신속하게 전할 있다.
  2. 동영상을 활용하자. 새로운 제품에 관한 설명, 예를들면, 식당의 새로운 메뉴 소개등 - 관한 동영상을 보냈을 ,  사람들은 스냅챗의 동영상은 초밖에 안된다는 것을 알기에 실제로 동영상을 잠시라도 보는 확율이 크다.
  3. 사진은 광고문구와 함께 보내라. “DVD 박스 세트가65% 세일!" 같은 광고문구를 사진과 함께 보낸다면 좀더 확실한 광고 메세지를 전달할 있다.

비록 현재는 사용자가 백만여명밖에 되지않지만  스냅챗은 점점 인기를 얻고 있다. 내셔널 지오그래피, ESPN, CNN 같은 주류 브랜드들조차 이제 막날개를 펴기시작한   소셜미디어 회사와 광고 켐페인을 함께하려고 기획중이다. 당신의 비즈니스도2015 온라인 마케팅 전략의 부분으로써 스냅챗을 고려해 봄직하다.

No comments:

Post a Comment